기사최종편집일 2019-11-13 09:4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비디오스타' 김세연 "父 김창환에 쏠린 관심, 어떻게 말 해야할지" [엑's PICK]

기사입력 2019.08.14 09:27 / 기사수정 2019.08.14 09:46


[엑스포츠뉴스 이송희 기자] 2019 미스코리아 진 김세연이 속마음을 고백했다.

지난 13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는 미스코리아 특집'으로 장윤정, 김세연, 이지안, 권민중이 출연해 입담을 자랑했다.

2019년 미스코리아 진으로 당선 직후, 많은 주목을 받았던 김세연. 그에게 이렇게 이목이 집중됐던 이유는 바로 작곡가 김창환의 딸로 알려졌기 때문이다.

이날 '비디오스타'에 출연한 김세연은 솔직하게 이야기를 전했다.

그는 "미스코리아도 제가 나서서 나온 건데, 다 아버지에 관심이 쏟아지더라. 이것에 대해 어떻게 말을 해야할지 모르겠더라"고 털어놓았다.

앞서 김세연은 미주 진 출신으로 미국 아트센터 컬리지 오브 디자인에서 그래픽 디자인을 전공하는 재원으로 알려져 화제를 모았다.

특히 미스코리아 당선 당시 김세연은 "너무 떨리고 행복하다. 가족들이 가장 먼저 생각난다"라는 소감을 전하기도 했던 터.

하지만 김세연은 미스코리아 대회를 마무리한 뒤, 예상치 못한 논란에 휩싸였다. 바로 그의 아버지가 미디어라인엔터테인먼트 회장이자 작곡가 김창환이라는 사실이 알려졌기 때문.

김창환은 그룹 더 이스트라이트 이석철, 이승현 형제를 상대로 아동학대 방조 혐의로 징역 8월,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으며 현재 항소한 상황이다. 그러나 당시 이 사실이 알려졌을 때 미디어라인엔터테인먼트는 별도의 입장을 내놓지 않았다.

winter@xportsnews.com / 사진 = MBC에브리원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