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11-14 18:5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천사표 형아"...'슈퍼맨이 돌아왔다' 윌리엄, 벤틀리 실수에도 '미소'

기사입력 2018.08.12 17:40




[엑스포츠뉴스 원민순 기자] 샘 해밍턴의 아들 윌리엄이 동생의 실수에도 미소를 지었다.

12일 방송된 KBS 2TV '해피선데이 -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샘 해밍턴 가족의 아침 일상이 전파를 탔다.

이날 윌리엄은 스스로 냉장고에서 우유를 꺼내왔다. 벤틀리는 우유가 먹고 싶서 윌리엄에게 달려 들었다.

윌리엄은 우유를 마시다가 벤틀리가 다가오는 바람에 그대로 우유를 쏟게 됐다. 샘 해밍턴은 급하게 벤틀리를 다른 쪽으로 눕혔다.

윌리엄은 벤틀리 때문에 우유가 쏟아진 터라 짜증을 낼 법도 한데 화내기는커녕 오히려 벤틀리를 향해 웃었다.

천사표 형님 윌리엄은 우유로 인해 젖은 기저귀를 벗고는 샘 해밍턴의 심부름도 척척 해내고 있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KBS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