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0-04 08:55
연예

"전 가족 없다"…'월수금화목토' 고경표, 협박하는 남성에 독설 '정체 미궁'

기사입력 2022.09.23 00:09 / 기사수정 2022.09.23 00:10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월수금화목토' 고경표가 가족이라며 자신을 찾아온 남성을 외면했다.

22일 방송된 tvN 새 수목드라마 '월수금화목토' 2회에서는 정지호(고경표 분)가 가족이 없다고 밝힌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한 남성은 집 앞에서 정지호를 기다렸고, 귀가 중인 정지호를 불러 세웠다. 정지호는 "누구시죠?"라며 당황했고, 남성은 "몰라볼 줄 알았다. 우리는 그렇다 쳐도 엄마는 찾아봬야 될 거 아니야. 너 거둬준 가족 이 새끼야"라며 쏘아붙였다.



정지호는 "죄송하지만 전 가족이 없습니다"라며 선을 그었고, 남성은 "이기적인 새끼. 사람은 좀 만나고 다녀? 입만 열면 재수 없게 군다고 소문 자자했잖아. 다른 건 다 필요 없고 가정에 좀 베풀어"라며 독설했다.

정지호는 "한 걸음만 더 다가오면 그땐 법적 대응하겠습니다"라며 독설했다. 

사진 = tvN 방송 화면

이이진 기자 leeeejin@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