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12-04 07:3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배우 이보영, 소아암환자 위해 1억원 기부

기사입력 2015.01.08 16:42 / 기사수정 2015.01.08 17:03



[엑스포츠뉴스=대중문화부] 배우 이보영(36)이 소아암환자를 위해 1억원을 기부했다.
 
8일 소속사 윌 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이보영은 지난해 말 서울 연건동 서울대병원 소아암센터에 1억원을 쾌척했다.
 
이보영은 2008년부터 꾸준히 유니세프 활동해 참여하는 등 선행을 이어가고 있다. 2013년에는 콩고 어린이를 위해 기부금을 전달했고, 지난해 8월에는 아이스버킷 챌린지를 통해 승일희망재단에도 기부했다. 또 청각 장애인을 위한 오디오북 제작에도 참여하기도 했다.
 
한편 이보영은 지난 2013년 9월 배우 지성(37)과 결혼했다. 부부는 1년 만에 예비 엄마-아빠가 됐다. 현재 임신 4개월차인 이보영은 현재 태교에 매진하고 있다.
 
대중문화부 enter@xportsnews.com

[사진 = 이보영-지성 부부 ⓒ 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