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06-25 19:0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씨네타운' 양파 "춤 DNA 없어, 뮤지컬 도전 두려웠다"

기사입력 2017.02.16 11:18


[엑스포츠뉴스 김선우 기자] 가수 양파가 뮤지컬 '보디가드' 출연을 고민했던 이유를 밝혔다.

16일 방송된 SBS 파워FM '박선영의 씨네타운'에 출연한 양파는 "다들 오랜만이라고 반겨주신다"라며 "앨범 준비를 하다가 급하게 뮤지컬 제안을 받고 하게 됐다"라고 근황을 전했다.

뮤지컬 '보디가드'에 출연 중인 양파는 "사실 내가 연기도 해본 적이 없고, 특히 춤 DNA가 없어서 출연 고사를 오래 했었다"라며 "그런데 휘트니휴스턴 노래를 뮤지컬에서 할 기회가 올까 해서 하게 됐다"라고 말했다.

이어서 그는 "그런데 '처음인데 이렇게 잘하기야?'라는 소리를 많이 듣는다"라며 재치있는 답변으로 폭소케 했다.

sunwoo617@xportsnews.com / 사진 = SBS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