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02-28 09:49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완벽한 아내' 고소영·윤상현·조여정·성준, 2차 티저 공개…4人4色 캐릭터

기사입력 2017.02.15 14:03


[엑스포츠뉴스 김주애 기자] '완벽한 아내' 고소영, 윤상현, 조여정, 성준의 캐릭터를 한 눈에 알 수 있는 2차 티저 영상이 공개됐다.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완벽한 아내'가 지난 14일 2차 티저 영상을 공개, 심재복(고소영 분), 구정희(윤상현), 이은희(조여정), 강봉구(성준)의 뚜렷한 캐릭터 컬러와 미묘한 관계들을 맛보기로 선보였다.

수습 딱지를 뗄 날만 고대하며 상사 봉구의 얄미운 업무 지시에도 참고 살던 재복. 하지만 회사에서 잘리자 봉구에게 "너, 나 안될 거 알았지?"라며 꾹꾹 참아온 반말을 하더니 "짤렸어?"라고 묻는 그에게 "그래 짤렸다. 어쩔래?"라며 앙칼지게 쏘아붙이는 모습으로 속 시원한 대리만족을 선사할 '복크러쉬'의 활약에 기대를 불어넣었다.

집 안에서는 아내 재복에게, 회사에서는 상사에게 따끔한 한 소리를 듣고 사는 정희는 '문제적 남편'이라는 설명으로 그가 불러들일 문제에 호기심을 더했다. 또한, 재복과 어깨를 부딪치며 걸어가는 은희는 머리부터 발끝까지 신비롭고도 묘한 분위기로 시선을 끌었다. 능글맞은 봉구는 재복의 말처럼 폼은 있는 대로 잡고 다니지만, 칠칠맞게 구두끈이 풀린 채 다니는 모습으로 은근한 허당미를 자랑했다. 

마지막으로, 봉구의 구두끈을 야무지게 묶어준 체 제 갈길 떠나는 재복. 그리고 그녀의 뒷모습을 뚫어져라 쳐다보는 봉구와 여자의 무시무시한 촉이 발동됐는지, 남편을 앞에 앉혀 놓은 채 "나한테 뭐 할 말 없어?"라고 묻는 재복은 얼마 남지 않은 첫 방송에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대한민국 보통 주부 심재복의 우먼파워를 그릴 화끈한 줌마미코(아줌마+미스터리+코믹)드라마 '완벽한 아내'는 '화랑' 후속으로 오는 27일 첫 방송된다.

savannah14@xportsnews.com / 사진 = '완벽한 아내' 2차 티저 영상 캡처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