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9-18 23:29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우도임, 생애 첫 화보…'부산행' 좀비 벗고 우아함 입었다

기사입력 2016.10.21 09:14 / 기사수정 2016.10.21 09:21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영화 '부산행'(감독 연상호)을 통해 강렬한 연기를 선보였던 배우 우도임이 색다른 매력을 뽐냈다.

우도임은 최근 패션매거진 '아레나(ARENA)'와 함께 화보 촬영을 진행했다.

공개된 사진 속 우도임은 몽환적인 눈빛과 분위기로 시선을 압도, 신비로운 매력으로 화보를 완성시켰다.

특히 '부산행'에서의 단아한 승무원 복장과는 사뭇 다르게 시크한 분위기를 발산, 다채로운 이미지를 담아낸 노련함이 다시 한 번 눈길을 끌었다.

우도임은 첫 화보 촬영에 긴장된 모습이 역력했지만 촬영 스태프들과 조화를 이루며 순조로운 촬영을 이어나갔다.


또 이어진 인터뷰에서는 "영화나 무대와 다른 또 하나의 새로운 경험에 많이 들떴고, 좋은 분들을 만나게 된 즐거운 현장이었다"며 생애 첫 화보 촬영에 대한 소감을 전했다.

단편과 독립영화, 연극 등 영화와 무대, 장르 구분 없는 필모를 쌓으며 연기력을 다져온 우도임은 2014년 영화 '상의원'으로 데뷔했다. 이어 지난 여름 천만 관객을 휩쓴 '부산행'에서 열차 내 첫 감염자로 등장, 강렬한 좀비 연기로 대중의 눈도장을 찍은 바 있다.

우도임의 화보와 인터뷰는 '아레나' 11월호에서 만나 볼 수 있다.

slowlife@xportsnews.com / 사진 = 아레나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