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2-12 21:1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심수봉 소유 40억대 건물 공매 나와

기사입력 2016.10.05 09:49


[엑스포츠뉴스 온라인뉴스팀]가수 심수봉(본명 심민경) 소유 40억원대 건물이 공매에 부쳐진다.

한국자산관리공사(캠코) 온비드에 따르면 5일 심수봉의 역삼동 건물 공매가 진행된다. 건물은 지하 2층과 지상 2층으로 대지면적 350.2㎡, 건물면적 866.02㎡에 감정평가액은 40억2천여만원이다.

근린생활시설인 이 건물은 심수봉 자택과 기획사와 카페, 지하에는 당초 공연장으로 지어졌다 현재 예배당으로 쓰이는 공간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세금 체납에 의한 공매 가능성이 큰 가운데, 이 건물의 공매를 의뢰한 기관은 역삼세무서로 밝혀졌다.

최근 심수봉의 활동이 뜸한 가운데 세금 체납이 이뤄진 것으로 보인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