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4-23 14:21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자유주제

양준일, 수술 후 근황…"마비된 느낌 있다"

기사입력 2021.03.02 08:58



[엑스포츠뉴스 오수정 기자] 가수 양준일이 현재 건강 상태에 대해 언급했다. 

지난 1일 방송된 KBS 라디오 쿨FM '윤정수, 남창희의 미스터 라디오'에는 신곡 'Let’s Dance'로 돌아온 양준일이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남창희는 "6개월 만에 신곡이 나왔다. 어떻게 지내셨나"라고 물었고, 양준일은 "잘 지냈다. 시간이 너무 빨리 흐른다. 체감상 한 달 정도 지난거 같다"고 답했다. 남창희가 "그 동안 목수술도 받았다고 들었다. 지금은 좀 괜찮아지셨나"라고 묻자 "목에 혹이 계속 커져서 제거 하지 않으면 위험할 수 있다더라. 그래서 제거했다"고 밝혔다. 

이어서 "목과 얼굴 신경이 연결되어 있어서 일일이 떼는 힘든 수술이었는데, 한국 의료진 분들 최고다. 너무 잘해주셨다. 아직은 치과 갔다온 것처럼 마비의 느낌이 있다. 그래도 매일 좋아지고 있다"고 덧붙였다.

또한 한 청취자가 "늘 긴머리인데, 짧게 자를 생각은 없나"라고 묻자 "긴 머리를 좋아한다. 머리가 길어야 스타일링을 다양하게 할수 있다. 당분간 자를 생각이 없다"며 긴머리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또 "말투가 너무 다정하다. 바쁠 때 집에서 전화와도 이렇게 다정하게 받으시나"라는 청취자 질문에는, "아무리 바빠도 가족 전화는 당장 받는다. 내가 일하러 나온 걸 아는데 전화 했다는건, 급하다는 뜻이다. 그래서 가족 전화는 당장 받는다"고 답하며 가족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nara777@xportsnews.com / 사진=KBS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