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9-26 07:1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영화

'태백권' 오지호 "몸 멋지게 만들었는데…노출신 잘렸다"

기사입력 2020.08.04 16:19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오지호가 노출신 삭제에 아쉬움을 표했다. 

4일 오후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영화 '태백권'(감독 최상훈) 언론시사회가 진행됐다. 

오지호는 '태백권'에서 절제된 무술인'태백권'을 선보인다. 이와 관련해 오지호는 "태백권이 어쨌든 방어적인 무술이다. 혈을 찌르는 무술이다. 감독님이 주문했던 게 그동안 액션이 강하고 점프하고 돌고 이런 거였는데 이번 무술은 부드러움을 강조했으면 좋겠다고 했다. 자세 잡는 데도 고생을 많이 했다. 10번 정도는 바꿨다"고 그간의 고생을 짚었다. 

또한 앞서 무술을 위해 몸을 만들었다고 했으나, 작품에선 노출신이 나오지 않는 상황. 그는 "출연하는 장면에서 좀 있었는데, 18세 이상인가봐요. (근육이) 있었는데 자르셨네요. 멋지게 만들었는데"라고 아쉬움을 표했다.  

한편 '태백권'은 태백권의 전승자가 사라진 사형을 찾기 위해 속세로 내려왔다가 지압원을 차리면서 일어나는 일들을 그린 예측불허 코믹 액션. 오는 8월 20일 개봉한다.

dpdms1291@xportsnews.com / 사진 = (주)그노스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