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5-31 00:23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공부가 머니?' 한현민, 딸들 숙제 지도 미루고 같이 놀다가 '진땀'

기사입력 2020.05.22 21:14


[엑스포츠뉴스 나금주 기자] '공부가 머니?' 한현민이 아내 최엄지의 전화에 당황했다. 

22일 방송된 MBC '공부가 머니?'에서는 개그맨 한현민, 최엄지 부부가 고민을 토로했다.

이날 최엄지는 일하다가 한현민에게 전화를 걸어 뭐하냐고 물었고, 한현민은 당황하며 얼버무렸다. 한현민은 두 딸 소영, 가영과 달고나를 만들고 있었다. 

전날 달고나를 만들기로 약속했다"라고 햄여했다. 최엄지는 "숙제를 다 하고 다음에 해야지"라고 했고, 강성태 역시 "숙제를 먼저 하고 해야 한다. 예외를 두기 시작하면 그것만 찾는다"라고 밝혔다. 

한현민은 거짓말로 위기를 넘겼고, 소영, 가영 자매는 숙제하러 들어갔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M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