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4-05 00:48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한상헌 아나운서, '가세연' 폭로→프로그램 하차설…쏟아지는 관심 [종합]

기사입력 2020.02.20 08:04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KBS 한상헌 아나운서가 '가세연' 폭로 이후 프로그램 하차설에 휩싸였다. 이에 누리꾼들의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지난 18일,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이하 '가세연')에서는 'KBS 더 라이브 진행 한상헌 아나운서 수시 성관계 논란'이라는 제목을 통해 한상헌 아나운서 관련 폭로를 했다. 

최근 한 남자 아나운서가 술집 여성에게 성관계 폭로 협박을 당했으며, 3억을 요구받았다는 보도가 나왔다. 이 아나운서를 협박해 금품을 갈취한 유흥업소 종업원 A씨와 손님 B씨는 징역 1년,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아나운서가 누구인지 밝혀지지 않은 가운데, '가세연'에서 한상헌 아나운서라고 폭로하고 나선 것. 김용호 전 기자는 "3억 원이나 요구당하기 쉽지 않다. 아나운서 월급을 생각하지 못한, 현실을 잘 모르고 요구한 웃픈 사건"이라고 말했다. 

또 강용석 변호사는 "이분이 워낙 안 유명해서 얼굴 보고 알았다. 좌파 성향의 '더 라이브'에 출연하고 있는 한상헌"이라고 실명을 언급했다.

'가세연'의 폭로 후인 19일, 한상헌이 진행을 맡고 있던 '2TV 생생정보', '더 라이브'에서 하차한다는 보도가 연이어 나왔다. 이와 관련해 KBS 측은 "한상헌 아나운서의 하차 보도를 접했다. 정확한 입장을 확인 중"이라는 입장을 보였으며, 이후 하차가 사실이 아니라는 입장을 내놓았다. 

한상헌 아나운서의 하차설은 '가세연'의 폭로 후 불거졌다. 이에 이 폭로가 영향을 줬을 것이라는 추측이 이어지는 상황. 일각에서는 '가세연'의 주장이 아직 사실로 확인된 것이 아니기에 지켜봐야 한다는 목소리도 나오고 있다. 

dpdms1291@xportsnews.com / 사진 = KBS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