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2-16 15:1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라니아 유민 "P군과 현재 별거 중…그 동안의 일들 밝힐 것" [전문]

기사입력 2019.02.07 20:03 / 기사수정 2019.02.12 11:46


[엑스포츠뉴스 이덕행 기자] 걸그룹 BP라니아 멤버로 활동햇던 유민이 남편 P군과 별거 중이라고 밝혔다.

유민은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장문의 글을 통해 현재 화제가 되고 있는 남편과 아이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유민은 "(지난해) 12월 7일 제 아이를 드디어 품에 안았다"며 "지난 결혼 생활 동안 부부간의 갈등이 깊어지며 저번 주에 결국 합의 의혼을 하기로했다. 하지만 며칠이 지나고 생각이 바뀌었다고 살아보자고 하길래 생각할 시간을 달라고 했고, 깊은 고민 끝에 정리를 이야기했다"고 감춰뒀던 이야기를 꺼냈다.

이어 "아이 소식 또한 서로 마음의 준비가 되기 전까지 밝히지 않도록 약속을 했다. 아이에게 혹여나 상처되는 말들이 생길 염려가 있어 조심을 하던 단계였다"며 "별거중인 신랑이 일방적으로 아이를 공개했고 이번 일 또한 지인을 통해 공개사실을 알게됐다"고 전했다.

유민은 "할 말은 맗고 그동안의 일들을 하나하나 밝히려 한다"며 "현재는 별거 상태고 아이 또한 제가 키우고 있는 상태니 사실과 다른 언론이 퍼지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호소했다.

앞서 P군은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My Baby 사랑해 무럭무럭 잘 크자꾸나"라는 내용의 글을 적으며 아들의 모습을 최초 공개했다. 두 사람이 부모가됐다는 소식에 누리꾼들은 큰 축하를 보냈지만 유민의 글로 인해 앞선 

한편, 2013년 그룹 탑독으로 데뷔한 P군과 2016년 BP라니아의 새 멤버로 합류한 유민은 지난해 8월 결혼했다. 

다음은 유민의 인스타그램 글 전문

오랜시간 끝에 인사를 드리게 되었습니다.

작년 12월7일에 저는 제 아이를 드디어 품에 안겼습니다 지난 결혼 생활동안 부부간의 갈등이 깊어지면서 저번주에 결국 합의 하에 이혼을 하기로 했습니다. 하지만 며칠이 지나고 생각이 바뀌었다며 다시 살아보자길래 생각할 시간을 달라 했고 깊은 고민끝에 정리를 얘기 했습니다.

아이의 소식 또한 서로 마음의 준비가 되기 전까진 밝히진 않도록 약속을 했었고 아이에게 혹여나 상처되는 말들이 생길까 염려가 있어 조심하던 단계에 별거중인 상태인 현재 신랑이 일방적으로 아이를 공개를 하였고 이번 일 또한 지인을 통해 공개사실을 알게되었네요.

할말은 많고 그동안에 일들을 하나하나 밝히려고 합니다. 즉 현재 별거 상태며 아이 또한 제가 키우고 있는 상태이니 사실과 다른 언론이 퍼지지 않았으면 좋겠습니다.

dh.lee@xportsnews.com / 사진 = 엑스포츠뉴스 DB, 유민 인스타그램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