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3-02-04 21:07
연예

'더 글로리' 송혜교, 화상 가득 뒷모습 비하인드컷…"1분 만에 문동은 복수 수긍"

기사입력 2023.01.04 07:23 / 기사수정 2023.01.04 15:52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넷플릭스(Netflix)의 '더 글로리' 파트1이 베일을 벗은 후 높은 관심을 얻고 있다.

'더 글로리'는 유년 시절 폭력으로 영혼까지 부서진 한 여자가 온 생을 걸어 치밀하게 준비한 처절한 복수와 그 소용돌이에 빠져드는 이들의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4일 '넷플릭스 TOP 10 웹사이트'에 따르면 '더 글로리'는 공개 후 단 3일 만에 2541만 시청 시간을 기록하며 단숨에 넷플릭스 글로벌 TOP 10 TV(비영어) 부문 3위에 올라섰다. 



넷플릭스 글로벌 TOP 10 TV(비영어) 부문에서 대한민국을 비롯해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 쿠웨이트, 싱가포르, 모로코, 홍콩 등 19개 나라의 TOP 10 리스트에 이름을 올렸다.

해외 매체들은 "송혜교는 미묘한 연기를 통해 상처 입은 캐릭터를 효과적으로 표현해냈다. 1분 만에 문동은의 복수를 수긍하게 된다"(Forbes), "시리즈의 매혹적인 미장센과 동은의 서정적인 내레이션으로 보여진 김은숙 작가의 우아한 글솜씨는 금상첨화다"(South china Morning Post) 등 호평을 보냈다.

'더 글로리'는 이같은 관심에 감사하며 미공개 스틸과 비하인드 스틸을 공개했다. 



남다른 몰입감을 선사한 시리즈의 서사가 담긴 미공개 스틸과 집중력 넘치는 현장 분위기가 고스란히 전해지는 비하인드 스틸이 '더 글로리'의 여운을 더욱 진하게 남기고 있다.

'더 글로리' 파트1은 넷플릭스에서 스트리밍 중이다.

사진 = 넷플릭스

김유진 기자 slowlif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