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7-17 17:0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프로야구

'첫 선부터 노히트' 롯데 듀브론트, 4이닝 4K 무실점 쾌투

기사입력 2018.03.13 14:01



[엑스포츠뉴스 부산, 채정연 기자] 롯데 자이언츠의 새로운 외국인 투수 펠릭스 듀브론트가 시범 첫 경기에서 위력적인 투구를 선보였다.

듀브론트는 13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MYCAR 시범경기에서 LG를 상대로 4이닝 무피안타 4K 무실점을 기록했다. 1회 몸에 맞는 볼, 사구 하나씩을 제외하고는 뛰어난 구위를 앞세워 흠잡을 곳 없는 피칭을 펼쳤다.

1회 선두타자 안익훈을 포수 땅볼 처리한 듀브론트는 김현수를 사구로, 박용택을 볼넷으로 출루시키며 다소 흔들렸다. 그러나 4번 가르시아에게 초구 병살타를 이끌어내며 위기를 벗어났다.

2회는 좀 더 편하게 풀어갔다. 양석환을 하이패스트볼로 삼진 처리했고, 채은성의 어려운 타구는 2루수 번즈의 도움으로 처리했다. 유강남 역시 범타로 잡아냈다. 3회 강승호, 장준원, 안익훈을 삼자범퇴로 처리했고, 4회 상위타선 역시 삼진 2개를 포함해 모두 돌려세웠다. 안타는 한 개도 허용하지 않았다. 

5회부터 롯데는 마운드를 박시영으로 교체했다.

lobelia12@xportsnews.com / 사진=롯데 자이언츠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