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6-21 23:0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배구 종합

현대건설, 새 외국인 선수 소냐 미키스코바 영입

기사입력 2018.02.08 13:26



[엑스포츠뉴스 채정연 기자] 현대건설 힐스테이트 배구단이 엘리자베스 캠벨을 대신할 새 외국인 선수로 소냐 미키스코바(29, 체코)를 영입했다.

현대건설은 지난 1월 다니엘라 엘리자베스 캠벨이 연습 도중 좌측 발목인대 파열로 시즌을 하자하자 새 외국인 선수를 물색해왔다. 현대건설 이도희 감독을 비롯한 스텝들은 트라이아웃 참가 선수들을 대상으로 검토에 들어갔고 태국에서 뛰고 있던 소냐 미키스코바를 낙점했다.

현재 소냐는 현대건설 용인체육관에 합류했으며, ITC/비자발급 및 연맹선수 등록 절차를 마무리하고 있다. 절차가 완료되면 소냐는 빠르면 2월 10일 인천계양체육관에서 열리는 흥국생명과의 경기에서 국내 팬들에게 첫 선을 보일 예정이다.

이도희 감독은 "소냐가 이번 시즌 봄배구를 향해 역할을 다하리라 믿는다"라며 "팀에 빠르게 적응할 수 있도록 신절과 팀훈련을 통해 조직력을 극대화 할 생각"이라고 말했다. 

lobelia12@xportsnews.com / 사진=현대건설 배구단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