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10-23 08:0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해외축구

로멜로 루카쿠, 맨유行 유력…미국 LA서 메디컬 테스트

기사입력 2017.07.07 11:10 / 기사수정 2017.07.07 11:16


[엑스포츠뉴스 정지영 인턴기자] 로멜로 루카쿠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빨간색 유니폼을 입을 가능성이 높아졌다.

영국 방송 BBC는 7일(한국시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에버턴과 루카쿠의 영입에 합의했다"며 "이적료는 7500만 파운드(약 1122억원)다"고 보도했다.

애초 루카쿠는 친정팀 첼시행이 유력한 것으로 알려졌다. 맨유는 알라로 모라타(레알 마드리드)와 루카쿠의 동시 협상을 진행해오다 영국 적응이 필요 없는 루카쿠를 선택한 것으로 보인다. BBC는 "알바로 모라타에 대한 맨유의 관심은 끝났다"고 밝혔다.

공식 발표에 앞서 메디컬테스트 단계가 남아 있다. 현재 루카쿠가 LA에서 휴가 중이고, 이번 주말 맨유 선수단이 미국 LA로 프리시즌 투어를 떠나기 때문에 LA 현지에서 테스트가 이루어질 전망이다.

같은 날 영국 매체 미러는 "루카쿠가 LA 현지시간으로 목요일 밤 그곳에서 메디컬테스트를 받을 것이다"며 "아직 첼시가 루카쿠에 대한 미련을 못버렸지만, 루카쿠는 테스트 통과 후 맨유와 계약하길 원하고 있다. 테스트가 순조롭게 진행되면 월요일 즈음 선수단에 합류할 수 있을 것 같다"고 전했다.

아직 구체적인 계약 세부 조항은 공개되지 않았지만, 다수의 현지 매체는 루카쿠가 맨유와 4년에 1년 연장 옵션을 포함한 계약을 체결할 것이며, 주급은 20만 파운드(약 3억 원)일 것이라고 전망했다.

jjy@xportsnews.com / 사진 ⓒAFPBBNews=news1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