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02-28 00:33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해외축구

'즐라탄 해트트릭' 맨유, 생테티엔 3-0으로 꺾고 16강행 밝혔다

기사입력 2017.02.17 08:47 / 기사수정 2017.02.17 09:36


[엑스포츠뉴스 채정연 기자]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의 해트트릭으로 유로파리그 32강 1차전에서 승리를 거뒀다.

맨유는 17일(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 올드 트래포드에서 치러진 2016/2017 UEFA 유로파리그 32강 1차전 생테티엔과의 경기에서 3-0 승리를 거뒀다. 이날 경기는 포그바 형제의 맞대결로도 관심을 모았던 가운데, 동생인 폴 포그바(맨유)가 형 플로렌틴 포그바(생테티엔)에게 판정승을 거뒀다. 맨유는 16강 1차전에서 3골 차로 승리함에 따라 2차전 경기에서 4골 차 이상 패배 혹은 0-3을 당하지 않는다면 16강에 진출하게 된다.

초반부터 홈팀 맨유는 공격적으로 나섰다. 전반 15분 이브라히모비치가 프리킥을 얻어 나섰고, 이는 그대로 선제골이 됐다. 마타와 마르시알이 위협적인 슈팅을 선보였지만 득점으로 연결되진 못했다. 생테티엔은 막바지 만회골을 위해 노력했지만 그대로 전반이 마무리됐다.

맨유는 후반에도 두 개의 골을 더 성공시키며 승리를 굳혔다. 마타 대신 래시포드를 투입하며 변화를 줬다. 교체는 맞아 떨어졌다. 래쉬포드가 돌파하며 해낸 크로스를 즐라탄이 손쉽게 득점으로 연결시키며 멀티골을 기록했다. 뒤이어 후반 43분에도 자신이 얻어낸 페널티킥을 성공시키며 해트트릭을 완성했다.

lobelia12@xportsnews.com / 사진 ⓒAFPBBNews=news1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