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7-17 22:0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밥블레스유' 이영자 "입맛 안 맞는 부부, 이혼사유 충분"

기사입력 2018.07.12 21:31 / 기사수정 2018.07.12 21:32



[엑스포츠뉴스 김선우 기자] 이영자가 남다른 입맛 철학에 대해 이야기했다.

12일 방송된 올리브 '밥블레스유'에서는 송은이의 회사 옥상에서 루프탑 파티가 열렸다.

음식을 먹던 중 구내식당 음식이 맛없다는 사연이 소개됐다. 이영자는 "먹는게 너무 중요하다. 입이 즐거워야 일이 즐거워진다"라고 안타까워했다.

이에 송은이는 "이영자가 늘 하는 말이 있다. 입맛이 안 맞는 부부는 이혼사유가 된다고 했다"라고 말했다.

이영자는 격하게 공감하며 "정말 맞는 말이다. 식궁합은 너무나도 중요하다"라고 다시 자신의 철학을 이야기해 웃음을 안겼다.

sunwoo617@xportsnews.com / 사진 = 올리브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