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9-26 01:53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정희' 샤이니 "숙소벗어나 흩어지니 오히려 사이 좋아져"

기사입력 2018.06.13 13:50 / 기사수정 2018.06.13 13:51



[엑스포츠뉴스 이덕행 기자] 그룹 샤이니가 숙소생활과 독립생활에 대해 언급했다.

13일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는 그룹 샤이니의 온유와 키가 출연했다.

현재 숙소생활을 하고 있는 온유와 독립해서 혼자살고 있는 키는 입을 모아 "뿔뿔이 흩어지고 사이가 더 좋아졌다"고 말했다.

키는 "같이 살면 일상적인 모습이 기분 나쁠때가 있었다"며 "그냥 걷는 게 싫을 때도 있었다. '누군가에겐 나도 그렇겠지'라는 생각에 나와 살았는데 오히려 사이가 더 좋아졌다"고 말했다.

온유는 "저는 숙소생활을 하며 밥먹는 모습도 맞춰준 적이 있다"며 "키가 쩝쩝대는 걸 되게 싫어해서 모든 음식을 녹여먹었다"는 에피소드를 공개해 웃음을 안겼다. 키는 "제가 어릴적 부터 강압적이다시피 교육을 받아서 내가 다 맞는 거라고 생각해다. 다 그렇게 생각해서 싸웠던 것 같다"며 "그래도 떨어져 사니 소중함을 알게 됐다"고 멤버들의 소중함을 이야기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엑스포츠뉴스 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