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4-24 00:54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냉장고' 돈스파이크 "평창 음악감독…워너원 '나야 나' 가장 인기"

기사입력 2018.04.16 21:49



[엑스포츠뉴스 이아영 기자] 돈스파이크가 평창 올림픽에서 '나야 나'가 잘 팔렸다고 말했다.

16일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는 그룹 슈퍼주니어의 신동과 작곡가 돈스파이크가 출연했다.

이날 돈스파이크는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음악감독을 맡았던 일화를 공개하며 "경기장 와서 줄 설 때부터 나갈 때까지 나오는 모든 음악과 장내 엔터테인먼트를 총괄했다"고 밝혔다.

돈스파이크는 반응이 좋았던 곡으로 "'나야 나'를 굉장히 좋아했다. 승리하면 꼭 틀어달라고 했다"고 전했다.

lyy@xportsnews.com / 사진=JT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