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07-21 00:1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영화

'청년경찰' 박서준 "안 먹던 라면 먹으며 촬영…강하늘은 거의 굶어"

기사입력 2017.07.17 11:29 / 기사수정 2017.07.17 11:30


[엑스포츠뉴스 김선우 기자] 배우 박서준이 '청년경찰' 촬영에 대한 고충을 토로했다.

17일 서울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진행된 영화 '청년경찰'(감독 김주환) 제작보고회에서 박서준은 "촬영을 할 때 고생도 많았지만 그만큼 좋은 결과물이 나왔을 거 같다"라고 이야기했다.

박서준은 "몸 같은 경우에도 감독님이 처음부터 좋지는 않아야 한다고 하셔서 중간부터 변화를 줬다"라며 "그래서 붓기를 유지하기 위해 안 먹던 라면도 많이 먹고, 많이 노력했다"라고 말했다.

이어서 그는 "반면에 강하늘은 이렇게 안먹어도 되나 싶을 정도로 밥도 안먹었다. 이 자리를 통해 물어보고 싶다"라고 밝혔다.

이에 강하늘은 "사실 난 촬영 때 잘 먹지 않는다. 많이 먹으면 잠을 잘 못자서 먹지 않은 것이다. 사실 역할 준비를 위해서기도 하다"라고 덧붙였다.

sunwoo617@xportsnews.com / 사진 = 김한준 기자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