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6-12-09 22:28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가요

황치열, 은하X릴보이와 함께한 '반딧불이' 녹음실 공개 '대세만남'

기사입력 2016.10.10 09:33


[엑스포츠뉴스 최진실 기자] 황치열, 여자친구 은하, 긱스 릴보이가 함께 한 녹음실 현장이 공개됐다.

10일 황치열 소속사 측은 공식 SNS를 통해 "'반딧불이(firefly)' 녹음실 현장 대공개! 황치열X은하X릴보이 조합이 궁금하시다면 12일 자정을 기다려주세요~"라는 글과 함께 녹음 현장 스케치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에는 황치열의 첫 걸그룹 콜라보 프로젝트 'Fall in, girl'의 첫 번째 신곡 '반딧불이'에 참여한 은하와 랩 피처링의 릴보이의 녹음실 현장이 최초로 공개됐다.

대세 3인방 황치열과 은하, 릴보이는 각각 캐쥬얼한 차림으로 녹음실에 모습을 드러낸 뒤 자신의 파트에 최선을 다하는 모습이다.

특히 은하와 릴보이는 이번 프로젝트의 주인공이 황치열이 예능 프로그램 '정글의 법칙' 촬영 차 자리를 비운 사이 의기투합해 녹음실에서 조우, 환상의 시너지를 발휘했다는 후문이다.

영상 속 은하는 "'반딧불이'는 신나는 멜로디로 처음 들어도 몸을 들썩 들썩 할 수 있는 곡이다. 반딧불이가 모여서 큰 빛을 내는 것처럼 저희 노래도 많은 분들이 사랑해주셔서 반짝반짝 빛났으면 좋겠다. 그리고 중국 대세 황치열 선배님과 작업하게 돼 너무 좋다"며 많은 사랑과 관심을 당부했다.

직접 랩 가사를 쓴 릴보이 역시 "곡의 분위기가 좋다. 치열이 형과 함께 작업할 수 있는 계기가 생겨서 좋고 잘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황치열을 비롯한 여자친구 은하, 릴보이가 함께한 신곡 '반딧불이(Firefly)'는 히트 메이커 이기, 용배가 프로듀싱에 참여한 곡으로 신나는 축제의 현장을 옮겨온 듯한 신나고 경쾌한 팝 댄스곡이다.

한편, 황치열은 오는 12일 자정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걸그룹 콜라보 프로젝트 앨범 'Fall, in girl' 첫 번째 음원 '반딧불이(Firefly)'를 첫 공개한다.

true@xportsnews.com / 사진 = HOW엔터테인먼트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