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8-22 07:1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런닝맨' 블랙핑크 제니, 꽝손 대표로 등장 "전 금손이다" 주장

기사입력 2018.08.12 17:14




[엑스포츠뉴스 나금주 기자] '런닝맨' 블랙핑크 제니가 꽝손 게스트로 등장했다.

12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에서는 제니가 호러룸 영상에 대해 언급했다. 

이날 제작진은 꽝손 바캉스를 함께할 게스트로 "함께 여행을 떠나고 싶은 바캉스 여신"이라고 밝혔다. 이어 블랙핑크의 제니가 등장했다. 앞서 제니는 이광수보다 더한 꽝손으로 눈길을 끌었다. 이광수가 제니에게 하이파이브를 하려고 하자 유재석은 이광수의 손을 차단해 웃음을 자아냈다.

유재석은 제니가 광수랑 호러룸 들어간 영상을 언급했고, 양세찬은 "입덕 영상으로 난리가 났다"라고 밝혔다. 유재석이 "나도 겁쟁이지만 솔직히 그 정도는 아니었다"라고 말하자 이광수는 "내가 놀라려고 하면 먼저 놀래더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제니는 "저도 처음 알았다. 그렇게까지 놀라는 사람인지"라고 밝혔다. 이후 제니는 "전 금손이다"라고 주장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SBS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