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9-16 18:13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경리 측 "오늘(30일) 군산대 고소취하서 제출"

기사입력 2015.11.30 12:23


[엑스포츠뉴스=최진실 기자] 걸그룹 나인뮤지스 경리 측이 선정적인 주점 홍보 포스터를 제작한 군산대학교 학생들에 대한 고소를 취하했다.

30일 경리 소속사 스타제국 측은 엑스포츠뉴스에 "30일 팩스를 통해 군산경찰서에 고소취하서를 발송했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 9월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군산대학교 축제에서 사용된 주점 포스터가 게재돼 논란이 됐다. 해당 포스터는 경리의 잡지 화보를 도용해 만들었으며 자극적인 멘트가 적혀 누리꾼들의 공분을 샀다. 이에 스타제국 측은 강경히 대처할 것을 밝힌 바 있다. 

이어 최근 군산대학교는 학교 홈페이지에 "2015학년도 군산대학교 축제에서 발생된 주점과 관련된 사항에 대하여 학생 지도 및 축제 행사에 대한 관리 소홀의 책임을 통감하고 경리 씨를 포함한 나인뮤지스 분들에게 심려를 기쳐 드린 점에 대하여 머리 숙여 사과드린다"고 게재하며 공식 사과했다. 

이에 경리 측은 해당 학교와 유포 관련 당사자들이 잘못을 인정하고 재발 방지에 대한 구체적 방안을 제시하며 홈페이지 상 공개적 사과문을 게시하는 등 사건 해결 조치에 대한 노력을 감안해 고소 취하를 결정했다. 

true@xportsnews.com/사진=엑스포츠뉴스 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