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8-04 17:09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가요

‘팝스인서울’ 레드스퀘어, 국내외 팬心 사로잡은 당찬 신예

기사입력 2020.06.17 17:16



걸그룹 레드스퀘어가 해외 시청자들과 만났다.

레드스퀘어는 17일 오후 방송된 아리랑TV ‘팝스 인 서울’에 출연해 주목할 만한 신인 걸그룹으로 조명받았다. 레드스퀘어는 데뷔곡 ‘ColorFull’에 대해 “데뷔곡 ‘ColorFull’은 각자의 개성을 소중히 여기고 지켜가자는 메시지를 담았다. 중독성이 강한 곡이다”라고 소개했고 메인 댄서 채아가 포인트 안무 ‘물들여’ 춤을 직접 선보였다.

킬링 파트에 대해 채아는 “저는 항상 킬링 파트가 바뀌는 편인데 오늘은 보민이의 ‘네가 나를 물들여’라는 파트가 킬링 파트인 것 같다”고 밝혔고 보민은 “도입 부분이 중독성이 있다고 생각한다. 분위기가 전환되기 직전의 파트라 강렬한 매력이 있다”고 소개했다. 그린은 “보민의 파트가 임팩트 있다고 생각해서 탐이 난다”며 직접 시범을 보였다.

이어 레드스퀘어의 매력을 소개하기 위한 코너가 이어졌다. 그린은 각자의 포지션에 맞는 매력을 보여달라는 종이를 뽑았고 이에 메인 댄서 채아는 멤버들의 방해에도 화려한 댄스 실력을 보여주며 존재감을 뽐냈다. 메인보컬 리나 역시 감성적인 보컬 실력으로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레드스퀘어는 룰렛 댄스 코너를 통해 실력을 입증했다. 멤버들은 다양한 버전의 댄스 중 리믹스 댄스를 골랐다. 노래 중간마다 세븐틴의 ‘아주 NICE’, 청하 ‘Snapping’, 김연자 ‘아모르파티’, 엑소 ‘Love Me Right’ 등 음악이 편곡되어 등장했고 돌발 상황에서도 안무를 유연하게 소화해내며 미션을 성공하게 됐다. 레드스퀘어는 총 3개의 미션 중 2개를 성공했고 코너 팝스 플레이 출연권을 얻었다.

마지막으로 레드스퀘어는 “뮤직비디오를 소개해드리자면 저희 멤버들이 각자의 색깔과 개성을 찾아가는 과정을 담았다. 그리고 저희가 눈을 감고 나오는데 ‘외적인 부분뿐만 아니라 내적인 부분도 찾아가자’라는 메시지를 담았다. 이런 부분을 참고하시면서 봐주셨으면 좋겠다. 많은 사랑을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tvX 이정범 기자 leejb@xportsnews.com / 사진 = ‘팝스 인 서울’ 방송 캡처
보도자료·기사제보 tvX@xportsnews.com
▶tvX는 No.1 엔터테인먼트 미디어 엑스포츠뉴스의 영상·뉴미디어 브랜드입니다.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