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4-05 15:38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가요

"톱 영향력"…방탄소년단, 美 '제임스 코든쇼'로 코로나19 극복 힘 보태기[엑's 이슈]

기사입력 2020.03.26 09:44


[엑스포츠뉴스 김미지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이 미국 '제임스 코든쇼'에 출연해 전 세계적으로 유행 중인 코로나19 극복 힘 보태기에 나선다.

미국 인기 TV프로그램 '제임스 코든쇼' 측은 25일(현지시간) 공식 SNS를 통해 "방탄소년단이 오는 30일 방송되는 스페셜 방송 '홈페스트:제임스 코든스 레이트 레이트 쇼 스페셜'(HOMEFEST: JAMES CORDEN'S LATE LATE SHOW SPECIAL)에 출연한다"고 밝혔다.

전 세계적으로 코로나19가 확산세를 내고 있는 가운데, '제임스 코든쇼'도 일시적으로 녹화와 방영을 중단한 상황. '제임스 코든쇼'는 이에 코로나19를 함께 극복할 수 있는 스페셜 방송을 기획해 전 세계적으로 이목을 끌고 있다.


출연 라인업은 한국에서는 방탄소년단, 이탈리아는 성악가 안드레아 보첼리, 영국에서는 두아 리파, LA에서는 빌리 아일리시와 피니즈, 존 레전드 등이 각자의 집에서 코로나19로 힘들어하고 있는 이들을 위한 퍼포먼스와 음악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 세계적 마술사 데이비드 블레인, 할리우드 코미디 배우 윌 페렐 등도 출연한다.

방탄소년단은 서울에서 공연하는 모습이 담길 예정이다.

또 프로그램의 MC인 제임스 코든이 자신의 집 차고에서 음악과 엔터테인먼트 분야 유명 인사들과 인터뷰를 나누는 코너도 포함됐다.

새 앨범을 내면 빌보드 메인차트 상위권에 안착해 세계에서 가장 큰 음악시장에서도 인정 받고 있는 방탄소년단은 이미 수 년에 걸쳐 미국, 영국 인기 프로그램에 연달아 출연하며 글로벌 영향력을 더욱 공고히 하고 있다.

방탄소년단이 코로나19를 극복하기 위한 스페셜 방송에 각국 대표 아티스트들과 함께 어깨를 나란히 라인업에 들었다는 것이 그 반증.


공개되는 매 퍼포먼스마다 전 세계적으로 큰 반향을 이끌어내고 있는 방탄소년단이 해당 방송을 통해 또 어떤 감동의 무대를 만들어 코로나19로 힘들어 하고 있는 이들에게 감동과 힘을 줄 지, 많은 관심과 기대가 모이고 있다.

한편 방탄소년단이 출연하는 '제임스 코든쇼'는 한국시간으로 오는 31일 오전 11시 방송된다.

am8191@xportsnews.com / 사진=빅히트, 제임스코든쇼 SNS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