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2-17 14:31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천명훈, 故김환성 향한 그리움 "널 더이상 깨우지 않을게, 사랑해" [★해시태그]

기사입력 2020.02.13 14:08 / 기사수정 2020.02.13 14:21


[엑스포츠뉴스 전아람 기자] NRG 천명훈이 고(故) 김환성에 대한 그리움을 드러냈다.

천명훈은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이노래는 2018년 5월 NRG로 발매하려고 했지만 반대에 부딪혀 무산됐던 곡이다. 오직.환성이만을 생각해서 만들었다면 거짓말이겠지만 환성이와 내가 살면서 사별한 많은 사람들을 그리워하고 내가 겪었던 그동안 표현할 수 없었던 마음을 노래한 곡이다"는 글을 남겼다.

이어 "환성이는 1997년 깨비깨비로 활동하던 시절 방송국 화장실에서 처음 얘기를 나눴고 엔알지 멤버 합류를 권유했다. 나는 그 누구보다도 환성이를 그리워했다. 환성아 너가 가끔 보고 싶지만 오늘 이후로 편히 잠들어 있는 너를 더이상 깨우지 않겠다. 영면해라. 사랑한다"는 글을 덧붙이며 노래 한 곡을 함께 게재했다.

해당 노래 속 '네가 너무 보고파 / 너에게로 가고파 / 너를 떠나 보내고 한참을 멍하니 정신없이 무뎌진 기억 속 하루를 그렇게 살아가' 등의 가사가 애틋함을 더한다.

이하 천명훈 글 전문.

이노래는 2018년 5월 NRG로 발매하려고했지만 반대에 부딪혀 무산됐던곡이다 오직환성이만을 생각해서 만들었다면 거짓말이겠지만 환성이와 내가살면서 사별한 많은사람들을 그리워하고 내가 겪었던 그동안 표현할수 없었던 마음을 노래한곡이다 환성이는 1997년 깨비깨비로 활동하던 시절 방송국 화장실에서 처음얘기를 나누었고 엔알지 멤버 합류를 권유했다 나는 그누구보다도 환성이를 그리워했다 환성아 너가 가끔보고싶지만 오늘 이후로 편히잠들어있는 너를 더이상 깨우지않겠다 영면해라 사랑한다

kindbelle@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노유민 천명훈 인스타그램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