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9-20 23:1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친한 예능' 김준호, 외국인이 PICK한 요리 천재…"너무 맛있다"

기사입력 2020.01.15 13:46 / 기사수정 2020.01.15 13:48


[엑스포츠뉴스 신효원 인턴기자] 개그맨 김준호가 외국인이 인정하는 요리 천재에 등극했다.

지난 14일 방송된 MBN ‘친한 예능’에서 김준호는 로빈 데이아나와 팀을 맺고 저녁 반찬 만들기에 도전했다.

요리를 전혀 못 한다는 로빈을 두고 용감하게 식칼을 잡은 김준호는 “나도 처음 요리해본다”는 반전 팩트로 폭소를 안겼다. 결국 김준호는 어묵볶음을 만들기로 결정하고 본격적인 요리를 시작했다.

하지만 김준호의 요리 여정은 순탄치 않았다. 진간장과 국간장의 구분도 힘들었고, 모든 재료를 대충 눈대중으로 계량했다. 나아가 어묵을 볶는 과정에서 여러 번 태워 먹어 시식하는 로빈과 다른 멤버들에게 고통을 안기며 시청자의 배꼽을 쥐었다.

그러나 막상 뚜껑을 연 김준호의 어묵볶음은 굉장한 호평을 받아 모두를 놀라게 했다. 특히 샘 해밍턴, 샘 오취리, 브루노 등 외국인 멤버들이 “너무 맛있다. 역시 간장은 외국인들이 좋아할 수밖에 없는 맛”이라며 극찬을 해 김준호를 춤추게 했다. 

이어 펼쳐진 파트너 애정도 게임에서도 김준호의 활약은 계속됐다. 요리 도중 로빈과 여러 대화를 나눈 김준호는 로빈에 대한 모든 문제를 맞히며 무심한 듯한 표정 속에 감춰뒀던 츤데레의 반전 매력을 선사했다. 또한 밤새 심상치 않은 코골이로 맏형 최수종에게 잠 못 드는 밤을 선물하는 등 개그 본좌의 웃음 사냥 역시 놓치지 않았다.

'친한 예능'은 매주 화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MBN '친한 예능' 영상 캡처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