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1-25 21:3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양식의 양식' 백종원, 최강창민에게 식당 창업 제안

기사입력 2019.12.05 17:09 / 기사수정 2019.12.05 17:13


[엑스포츠뉴스 이소진 인턴기자] 백종원이 ‘양식의 양식’ 막내 최강창민에게 남다른 애정을 표현했다.

8일 방송되는 JTBC-히스토리 채널 예능 '양식의 양식' 2화에는 시공간을 초월해 전 세계가 좋아하는 ‘불+고기’를 주제로 인류의 다양한 욕망을 다룬다. 직접 소고기 발골현장에 뛰어들어간 백종원X최강창민의 케미부터 소고기와 관련해 한번쯤 생각해볼만한 질문들로 지적 수다를 이어간다. 특히, 글로벌 푸드 블록버스터답게 스페인, 미국, 프랑스 등 세계 각지에서 만나는 소고기에 대한 다채로운 볼거리와 이야기가 시청자를 찾아갈 예정이다.

마장동 축산물 시장에 직접 찾아간 백종원은 '양식의 양식' 막내 최강창민에 대한 애정을 드러낸다. 소고기 맛의 기준을 마블링이 결정하는지에 대해 직접 확인하던 백종원은 최강창민의 훌륭한 요리 실력을 극찬했다. "자네 식당 한 번 해볼 생각 없나?"라는 백종원의 말에 최강창민은 "벅차 오른다"고 말했다.

또, 소고기를 둘러싼 사람들의 욕망에 대해 이야기하던 중 “식욕과 성욕이 비례한다는 근거가 있나요?”라는 ‘질문요정’ 최강창민의 돌발 질문에 백종원은 “그런 건 자기 자신에게 물어보면 되지”라 답해 웃음을 줬다. 시청자들도 한번쯤 고민 해볼만한 질문과 함께 음식에 대한 지적 수다가 이어질 예정이다.

‘불+고기’ 편에서는 스페인, 미국, 프랑스 등 세계 각지에서 만나는 특별한 소고기와, 가장 맛있는 소고기 부위의 비밀, 독특한 한국식 ‘불+고기’ 문화 등이 소개된다. 소고기 발골 현장을 방문해 다양한 부위들을 직접 보고, 세계에서 가장 많은 세분화 기준을 가진 ‘한국식’ 소고기 문화에 대해서도 이야기를 나눈다.

‘양식의 양식’은 매주 일요일 밤 11시 히스토리 채널과 JTBC에서 동시 방송된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히스토리 채널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