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3-21 07:14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해외축구

주전 빠진 바르셀로나, 국왕컵 1차전 레반테에 1-2 패

기사입력 2019.01.11 09:26 / 기사수정 2019.01.11 11:35



[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 메시와 수아레스 등 주전들이 대거 빠진 바르셀로나가 레반테에게 덜미를 잡혔다.

바르셀로나는 11일(이하 한국시간) 스페인 발렌시아 시우다드 데 발렌시아에서 열린 레반테와의 2018-2019 스페인 국왕컵(코파 델 레이) 16강 1차전에서 1-2로 패했다.

이날 바르셀로나는 주전들에게 대거 휴식을 부여했다. 리오넬 메시와 루이스 수아레즈, 이반 라키티치, 헤라르드 피케 등 주축 선수들이 모두 출전 명단에서 제외됐다.

하지만 바르셀로나는 전반 4분 만에 레반테의 에릭 카바코에게 헤더 선제골을 내주면서 어렵게 경기를 풀어갔다. 이후 전반 18분 보르하 마요랄에게 추가골까지 허용하면서 0-2로 끌려갔다. 

후반 시작과 동시에 바르셀로나가 미란다 대신 세르지를 투입했다. 바르셀로나는 후반 40분에서야 필리페 쿠티뉴의 페널티킥으로 따라붙었으나 더 이상의 득점이 나오지 않았고, 결국 점수를 뒤집지 못하고 패했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AFPBBNews=News1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