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7-06 00:41
연예

르세라핌 사쿠라 "강호동, 연락 없어 서운…최애=이수근" (아는 형님)[종합]

기사입력 2022.05.14 22:50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그룹 르세라핌 사쿠라가 강호동과의 남다른 인연을 전했다.

14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는 셀럽파이브의 김신영, 르세라핌의 김채원과 사쿠라, 빌리의 문수아와 츠키가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르세라핌 사쿠라는 "그래미 알아? 그래미에서 초대를 받을 예정인 사쿠라다"라고 인사했다. 김채원은 "빌보드 알지? 빌보드 차트에서 1위를 할 예정인 채원이다"라고 덧붙였다.

이어 빌리의 츠키는 "그 직캠의 주인공 츠키다. 너무 반갑지만 긴장된다"라고 말했다. 문수아는 "난 무뚝뚝해보이지만 웃음이 많은 빌리 대표 문수아다"라고 전했다.

강호동과 한 예능에서 호흡을 맞춘 바 있는 사쿠라는 "할 말이 있다. 너 나랑 친구하기로 했는데 연락이 없었다. 나는 보고 싶었는데 호동이는 안 보고 싶었냐"라고 말하며 서운함을 드러냈다.

김채원은 르세라핌이라는 팀명에 대해 "애너그램이라고 아냐. 글자의 배열을 요리조리 섞어서 아예 새로운 단어를 만드는 거다. 'I'm Fearless'라는 문장을 섞어서 르세라핌이 된 거다"라고 설명했다.

서장훈은 "이미 데뷔를 하기 전인데도 전 세계가 주목하고 있는 그룹이다. 이미 데뷔 전에 선주문량으로 앨범이 어마어마하게 팔리고 있다고 한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강호동은 "쿠라를 집중적으로 들어가다보면 말의 힘, 언력이 대단하다. 일반적인 이야기를 해도 다 명언처럼 들린다"고 덧붙였다.

이상민은 사쿠라에게 "사쿠라는 처음부터 거짓으로 방송에 임하고 있다. 강호동 씨와의 친분을 과시했지만 더 좋아하는 사람이 여기 있다고 한다"라고 질문했다.

사쿠라는 "친구랑 좋아하는 사람은 다르지 않나"라며 이수근을 언급했다. 사쿠라는 "요즘 한국 예능 방송을 잘 챙겨보는데 수근이가 너무 재밌다. 최애가 됐다. 호동이는 친구다"라고 설명했다.

사쿠라는 강호동에 대해 "한 번도 연락을 안 했다. 진짜 한 번도"라고 강조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강호동은 당황하며 "내가 연락처를 아니? 거기 소속사를 아니?"라고 맞받아쳤다.

"같은 회사였으면 좋겠다는 사람 있냐"라는 질문에 츠키는 민경훈을 언급했다. 문수아는 김희철을 지목했다. 문수아는 "선배님에게 더 많은 조언을 얻을 수 있을 것 같다"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

사진=JTBC 방송화면

최희재 기자 jupiter@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