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1-25 09:14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설강화' 보조출연자, 코로나 확진자와 밀접 접촉…촬영 일시 중단" [공식입장]

기사입력 2020.11.24 16:30 / 기사수정 2020.11.25 08:59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JTBC 새 드라마 '설강화'의 보조 출연자가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진자와 밀접 접촉한 것이 알려지며 촬영이 일시 중단됐다.

24일 JTBC 관계자는 "현재 '설강화' 팀에는 확진 판정자가 없다"고 밝히며 "하지만 다른 드라마의 확진자와 밀접 접촉한 보조출연자가 있는 것을 확인해서 해당 보조출연자, 보조출연자와 접촉한 출연자들을 대상으로 검사를 진행했다"라고 알렸다.

이어 "우선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안전을 위해 촬영을 일시 중단했고,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오늘 중 검사 결과가 모두 파악되는 대로 추이를 지켜보려고 한다"고 덧붙였다.

'설강화'는 배우 정해인, 블랙핑크 지수 등이 출연하는 드라마로 2021년 방송을 앞두고 있다.

'설강화'에 앞서 23일에는 '조선구마사', '보쌈' 등의 현장에서 보조 출연자의 코로나19 확진 소식이 전해졌고, 이날도 '허쉬' 보조 출연자의 확진 소식까지 계속해서 알려지며 드라마 제작 일정에 차질을 빚고 있다.

slowlife@xportsnews.com / 사진 = 각 소속사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