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7-22 19:0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해투3' 강혜진 "'지니언니' 수익 20억...이영애, 팬미팅 오기도"

기사입력 2018.07.12 23:26



[엑스포츠뉴스 유은영 기자] '지니언니' 강혜진이 수익이 20억 정도라고 말했다.

12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3'는 '판매왕' 특집으로 꾸며져 홍진영, 허경환, 한혜연, 이국주, 강혜진이 출연했다.

이날 강혜진은 매출이 얼마 정도냐는 질문을 받았다. 강혜진은 "지니언니로 창출되는 수익은 20억 원 정도"라며 "그런데 회사 소속이다 보니까 월급으로 받는다"고 밝혔다.

강혜진은 또 "이영애 씨가 팬미팅 때 오셨다. 쌍둥이 자녀가 좋아해서 보러 왔다고 하시더라"며 "감동했다. 선물도 직접 주셨다. 이영애 씨는 추억을 선물해주신 것에 대해 감사드린다고 말씀하시기도 했다"고 말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KBS 2TV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