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6-23 17:28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가요

뉴이스트W, 블랙수트→짙어진 남성미…강렬한 첫 오피셜 포토

기사입력 2018.06.14 08:03 / 기사수정 2018.06.14 08:04



[엑스포츠뉴스 전원 기자] 그룹 뉴이스트 W(JR, 아론, 백호, 렌)가 새 앨범 ‘WHO, YOU(후, 유)’의 오피셜 포토를 최초로 공개하며 본격 컴백 카운트다운에 돌입했다.

소속사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측은 14일 뉴이스트 W의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새 앨범 ‘WHO, YOU(후, 유)’의 콘셉트가 담긴 개별 및 단체 오피셜 포토를 순차적으로 공개했다. 오는 25일 가요계 컴백을 앞두고 오피셜 포토가 최초로 공개된 만큼 대중으로부터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공개된 사진에서 뉴이스트 W는 거부할 수 없는 짙은 눈빛과 몽환적이면서도 신비로운 분위기로 눈을 뗄 수 없게 만들고 있다. 여기에 멤버마다 풍기는 세련미와 절제미를 동시에 담아낸 카리스마까지 더해지며 새 앨범에 담길 변신과 주제에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멤버들은 4인 4색이라는 표현에 어울리는 각기 다른 그윽하고, 깊은 눈빛과 시크한 매력이 함께 어우러져 눈길을 사로잡았다.

렌은 단 한 장만으로도 그윽한 눈빛과 섬세한 표정으로 시선을 끌었다. JR은 그림자를 뒤로 블랙과 화이트의 조화가 돋보이는 댄디한 스타일링을 드러내며 완벽한 비주얼을 선보였다. 이어 아론은 어딘가를 향한 아련한 눈빛을 담아내며 위태로운 표정과 분위기를 이어 수트남의 도발적인 매력을 담아냈다. 특히, 백호는 신비로운 달 배경을 뒤로 한 채 베일 듯이 날카로운 눈빛과 한층 짙어진 남성미로 돌아와 강렬한 인상을 남기고 있다.

또한 뉴이스트 W는 올 블랙 수트를 완벽하게 소화하며, 각자 신비롭고 강렬한 아우라로 시선을 압도하며 치명적인 남자의 매력을 풍기고 있다.

오는 25일 새 앨범 발매를 앞두고 본격적인 컴백 카운트다운에 돌입, 다양한 프로모션을 펼치고 있는 뉴이스트 W는 데뷔 이후 처음으로 시도하는 라틴 팝 장르의 타이틀곡 ‘Dejavu(데자부)’를 선보인다고 밝혀 폭발적인 화제를 모은 바 있다. 또 하나의 '웰메이드 앨범의 탄생'을 예고하며 벌써부터 뜨거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뉴이스트 W는 오는 25일 오후 6시 새 앨범 ‘WHO, YOU(후, 유)’의 전곡 음원을 각종 온라인 음악 사이트를 통해 공개한다.

won@xportsnews.com / 사진=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