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2-20 20:48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최파타' 구구단 미나 "3주만에 11kg 감량…탄수화물 다 끊었다"

기사입력 2018.02.14 13:17 / 기사수정 2018.02.14 13:18


[엑스포츠뉴스 이덕행 인턴기자] 구구단 미나가 3주만에 11kg을 감량한 비결을 밝혔다.

14일 방송된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에는 구구단의 미나, 혜연과 골든차일드의 주찬, 지범이 출연했다.

이날 미나는 "프로듀스 101이 끝나고 3주만에 11kg을 뺐다"며 "식이요법을 조절하면서 산책을 많이 다녔다"고 밝혔다.

이어 "제가 탄수화물을 너무 좋아하는데 탄수화물도 다 끊었다"면서 "3주 만에 11kg을 빼긴 했는데 다시 요요가 왔다. 아마 활동하는 중이라 더 빠졌던 것 같다"고 덧붙였다.

멤버 혜연은 "제가 언니랑 같이 다이어트를 하는데 확실히 독한 것 같다"며 "먹을 땐 먹는데 뺄 때는 확실히 뺀다"고 밝혔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SBS 고릴라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