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10-17 12:53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안현수 '슈돌' 특별출연, 딸 제인과 모스크바 일상 공개 (공식)

기사입력 2017.10.12 14:17


[엑스포츠뉴스 김주애 기자] 쇼트트랙 선수 안현수가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특별 출연한다.

오는 10월 15일 방송되는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202회는 ‘달콤한 우리 사이’라는 부제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서는 쇼트트랙 선수 안현수가 출연, 48시간 홀로 육아에 나선다.

이날 안현수는 딸 제인과 평범하지만 특별한 일상을 시작했다. 아내 없이 오롯이 두 부녀가 함께하는 48시간이 시작된 것. 안현수와 딸 제인은 그림을 그리고, 운동을 하고, 쇼핑을 하면서 알콩달콩한 시간을 보냈다고. 다정한 아빠, 사랑꾼 남편의 면모를 드러낸 안현수와 함께, 딸 제인은 모두를 사르르 녹이는 애교로 아빠 미소를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안현수는 “6년간의 러시아 생활 중 단 하루도 쉬지 않고 내조한 아내에게는 휴가를 주고, 딸 제인과는 난생처음 둘만의 추억을 쌓으며 더욱 친해지기 위해 홀로 육아에 도전했다”고 ‘슈돌’ 출연 이유를 밝혔다.

안현수는 과거 대한민국 쇼트트랙 국가대표 시절 빙상 연맹의 파벌 논란으로 선수로서의 자리를 잃고 2011년, 선수 생활을 이어가기 위해 러시아로 귀화했다. 또한 러시아 생활을 시작한 후, 가장 힘든 시기 혈혈단신으로 찾아와 함께해준 아내 우나리 씨와 2014년 결혼해 이듬해 12월에 사랑스러운 딸 안제인 양을 얻었다.

한편, 러시아 모스크바 현지에서 생활하고 있는 안현수 가족의 일상, 안현수와 딸 안제인 양의 48시간은 오는 15일 오후 4시 50분 방송되는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savannah14@xportsnews.com / 사진 = KBS 2TV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