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06-28 23:1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가요

장한별 "아이돌밴드서 솔로 데뷔, 수입 1/n 안해서 좋다"

기사입력 2017.04.21 13:20


[엑스포츠뉴스 전원 기자] 가수 장한별이 솔로 데뷔 소감을 전했다.

21일 서울 마포구 서교동 드림홀에서 장한별 새 싱글 '뭣 같은 LOVE' 쇼케이스가 열렸다.

장한별은 과거 아이돌 밴드 레드애플로 데뷔했다가 약 3년만에 솔로 가수로 돌아왔다.

이에 대해 장한별은 "너무 큰 차이가 있다. 장단점 모두 있다. 기타 같은 경우엔 나보다 월등히 잘 치는 멤버가 있었기 때문에 포기했었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룹 활동 당시에도 내가 프론트맨이라 주목을 받을 수 밖에 없는 상황이었다. 그 덕에 긴장되는 건 없지만 혼자 하다보니 무게감이 더 크다. 잘 안되면 모두 내 탓"이라고 설명했다.

또 "분명히 외롭다. 의지할 사람들이 있지만 쓸쓸함이 있다"고 고백했다.

특히 "그래도 일 할 때마다 수입을 1/N을 안해도 돼 좋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음악적으로 충돌이 없어서 좋다고도 강조했다.

한편 장한별의 새 싱글 타이틀 곡 '뭣 같은 LOVE'는 심태현 작곡가의 작품이다. 여기에 밴드 애쉬그레이(클릭비 노민혁)이 노랫말을 붙여 완성됐다. 장한별 특유의 리듬감과 섹시한 목소리, 또 피처링으로 참여한 피에스타 린지와의 호흡을 감상할 수 있다.

won@xportsnews.com/사진=서예진 기자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