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11-23 10:53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전일야화] '도봉순' 박형식, 박보영에 설레는 한 걸음

기사입력 2017.03.19 00:48 / 기사수정 2017.03.19 01:24


[엑스포츠뉴스 나금주 기자] '힘쎈여자 도봉순' 박형식이 박보영에게 한 걸음 다가섰다.

18일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힘쎈여자 도봉순' 8회에서는 안민혁(박형식 분)의 가족을 만난 도봉순(박보영)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인국두(지수)는 자신이 오랜 시간 동안 도봉순을 좋아했단 걸 깨달았다. 여자친구에게 이를 고백하며 미안한 마음을 전하기도. 하지만 도봉순은 안민혁에게 점점 마음을 열고 있었다. 도봉순은 안민혁이 게이가 아니라는 다른 사람들의 말이 조금씩 와 닿았다. 안민혁이 안전벨트를 해주려고 하자 묘한 분위기를 느끼기도 했다.  

안민혁은 어머니가 잠든 곳에 도봉순을 데리고 갈 정도로 도봉순을 깊게 생각했다. 안민혁은 '엄마한테 보여주고 싶은 사람이 있어서 같이 왔어'라고 생각하며 도봉순을 소개했다.

이후 안민혁은 "네 친구, 너 좋아해. 널 친구로만 바라본다는 건 너무 힘든 일이야"라고 간접 고백을 했다. 이어 안민혁은 "친구에서 애인이 되는 방법은 간단한데, 둘 중 한 사람이 다가서는 거야. 한 걸음이 두 사람 관계를 바꿔놓게 돼"라며 도봉순에게 다가갔다. 도봉순은 그 한 걸음이 두 사람의 관계를 바꿔놓을 거란 걸 어렴풋이 느꼈다.

한편 도봉순은 약자를 향한 강자의 횡포가 계속되는 상황에 자신의 힘을 올바른 곳에 쓰고자 했다. 도봉순은 "제가 그 자식 잡을 거다. 절대 경찰한테 안 맡긴다"라고 밝히며 훈련을 거듭했다. 도봉순이 자신의 손으로 범인을 잡을 수 있을지 기대가 모인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JT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