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05-28 15:4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아제모' 김재원, 따뜻함과 차가움 오가는 매력 '분위기 깡패'

기사입력 2017.01.14 13:30 / 기사수정 2017.01.14 13:43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MBC 주말드라마 '아버님, 제가 모실게요'의 김재원이 비현실적 '만찢남'에 등극했다.

14일 윌엔터테인먼트 공식 페이스북에는 '아버님 제가 모실게요' 촬영에 한창인 김재원의 사진이 공개됐다.

사진 속 김재원은 대본을 들고 온화한 미소를 지어보이며 지적인 분위기를 한껏 발산하는가 하면, 나이트가운을 걸친 채 편안하면서도 멋스러운 분위기를 완성시키고 있다.

이와 함께, 김재원의 웃는 얼굴과 무표정 얼굴이 주는 온도차 매력 또한 눈길을 모은다.

환하게 웃는 모습에서는 한 없이 부드럽고 따뜻한 느낌을 주는 반면, 무표정일 때에는 시크하면서도 댄디하게 변신, 어떤 역할이든 완벽히 소화하는 ‘천의 얼굴’의 배우임을 입증하고 있는 것.

한편 현우(김재원 분)가 최근 정은(이수경)과 연애를 시작하며 안방극장을 핑크 빛으로 물들이고 있는 가운데, 과연 계획대로 형섭(김창완)의 가족을 향한 복수에 성공할 수 있을지 주목되는 '아버님 제가 모실게요'는 매주 토, 일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slowlife@xportsnews.com / 사진 = 윌엔터테인먼트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