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6-12-09 18:3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명단공개' 곽도원, 실감나는 부성애 연기로 '품절남 오해'

기사입력 2016.10.10 20:47 / 기사수정 2016.10.10 20:47


[엑스포츠뉴스 김선우 기자] 배우 곽도원이 품절남으로 오해 받는 스타 10위에 올랐다.

10일 방송된 tvN '명단공개 2016'에서는 '품절남-품절녀로 오해 받는 스타'를 공개했다.

이날 10위는 곽도원이 차지했다. 곽도원은 올해 44세로 정우성과 동갑내기 친구다. 그러나 푸근한 인상으로 아저씨나 품절남으로 오해를 많이 받았다고 한다.

특히 영화 '곡성'에서 실감나는 부성애 연기를 펼치며 더욱 품절남 이미지가 강했다. 실제로 과거 인터뷰에서 곽도원은 "인터넷에 '아직 유부남이 아니었다'며 놀라는 댓글이 있다"라고 말할 정도.

그러나 현재 곽도원은 7세 연하 배우 장소연과 열애 중이다. 그는 칸 영화제에도 장소연과 동행하며 시종일관 사랑꾼으로 훈훈함을 자아내고 있다. 진짜 품절남이 될 수 있을지 주목된다.

sunwoo617@xportsnews.com / 사진 = tvN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