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6-12-09 09:0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서현진♥에릭, 로코 퀸&킹 등극…'또 오해영' 경사났네 [tvN10어워즈]

기사입력 2016.10.09 23:18


[엑스포츠뉴스 경기(고양), 이아영] 서현진과 에릭이 로코 퀸과 킹에 등극했다.

종합엔터테인먼트 채널 tvN의 개국 10주년을 기념하는 tvN10 어워즈가 방송인 강호동, 신동엽의 진행으로 9일 오후 경기 고양시 일산서구 킨텍스 제2전시장에서 열렸다.

이날 '또 오해영' 서현진이 로코 퀸에 선정됐다. 2관왕에 오른 서현진은 "진짜 받고 싶은 상을 받게 되서 어안이 벙벙하다. 분에 넘치는 상 같아서 머쓱한데요. 일단 주시니 받겠다"고 인사했다.

그는 "'또 오해영' 하는 동안 정말 즐거웠다. 박해영 작가님께 너무 감사드리고 감독님들께도 감사하다는 말씀 드리고 싶다. '또 오해영' 처음부터 끝까지 밤샘촬영하는 동안에도 찡그리는 사람이 없었다. 저희 배우들, 스태프분들 인상이 좋아서 행복하게 찍었다. 함께 해주신 배우분들 정말 사랑한다"고 수상 소감을 말했다.

로코 킹은 서현진과 함께 호흡을 맞춘 에릭이었다. 에릭은 "한 것도 없는데 감히 로코 킹 상을 주셔서 상의 무게가 더욱 무겁게 느껴진다. 서현진 씨 축하드린다"면서 "영업에 힘써준 신화 팬들에게도 감사하다"고 감사 인사를 잊지 않았다.

로코 퀸 후보에는 '오 나의 귀신님' 박보영, '로맨스가 필요해 2012' 정유미, '또 오해영' 서현진, '이웃집 꽃미남' 박신혜, '인현왕후의 남자' 유인나가 올랐다. 로코 킹 후보는 '또 오해영' 에릭, '마녀의 연애' 박서준, '로맨스가 필요해3' 성준, '오 나의 귀신님' 조정석, '식샤를 합시다2' 윤두준이었다.

lyy@xportnews.com / 사진 = 서예진 기자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