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2-10 07:1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꽃을 든 여신' 구혜선, 13년지기 스태프 위한 노개런티 웨딩 화보

기사입력 2015.12.26 13:20 / 기사수정 2015.12.26 13:23


[엑스포츠뉴스=김유진 기자] 배우 구혜선이 13년 지기 헤어 스타일리스트를 위해 노개런티로 촬영한 웨딩화보를 공개하며 '의리녀'의 면모를 과시했다.

최근 구혜선은 서울 강남구 청담동에서 헤어숍을 운영 중인 서윤 원장을 위해 숍의 내부 인테리어와 팸플릿용으로 사용될 웨딩 화보를 촬영했다.

2002년 광고 모델로 연예계에 데뷔한 구혜선은 당시 헤어스타일리스트이던 서윤 원장과 현재까지 13년째 변치 않는 우정을 과시하며 함께 일해 오고 있던 터에 그를 위해 이번 촬영을 진행하게 된 것.


공개된 웨딩화보 속 구혜선은 롱 웨이브 헤어에 꽃을 든 채 상큼발랄한 미소를, 또 티아라와 면사포를 쓰고 우아한 자태를 선보이는 등 이중적인 매력을 발산했다.

서윤 원장은 "(구)혜선 씨가 스케줄이 많아서 힘들것 같았는데 흔쾌히 촬영을 승낙했다. 지금 중국에서 촬영중인데 잠깐 한국에 들러 이틀동안 쉬지 않고 촬영을 해 줘 다시 한번 너무나 고마울 따름"이라고 말했다.

이어 "올림머리 등 기존의 웨딩헤어가 아닌 내추럴한 헤어스타일로 젊은 느낌을 전달했다. 메이크업 또한 혜선 씨가 워낙에 투명한 피부톤이라 깨끗한 피부에 립 포인트만 주는 정도로 내추럴하게 표현했다"고 촬영 콘셉트에 대해 소개했다.


한편 구혜선은 중국 대작드라마 '전기대형'의 여주인공 후비위역으로 발탁, 현재 중국 헝디엔에서 촬영에 매진 중이며 지난 17일 프로듀서 최인영과 함께 미니콜라보 앨범 '소리없이 날'을 발표하기도 했다.

slowlife@xportsnews.com/ 사진= YG엔터테인먼트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