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5-31 13:1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복면가왕' 지구본 정체는 왁스…기립박수 부른 '국보급 감성'

기사입력 2020.03.30 07:37


[엑스포츠뉴스 이덕행 기자] 왁스는 지난 29일 오후 방송된 MBC '미스터리 음악쇼-복면가왕'(이하 ‘복면가왕’)에서 변함없는 애절한 감성으로 시청자들을 감동시켰다.

지난 주 '지구본' 가면을 쓰고 등장해 1라운드를 가뿐히 통과한 왁스는 이날 2라운드 경연곡으로 가수 김현철의 '일생을'을 선곡, 애절하고 깊이 있는 음색으로 판정단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왁스의 무대는 호평을 이끌어내기에 충분했다. '일생을' 원곡자 김현철은 "스트레이트한 감성으로 이 노래를 소화했다. '나는 왜 저렇게 못 불렀을까'라는 생각이 들 정도로 감명 깊게 들었다"고 극찬했다.

유영석 또한 "왁스는 작곡가의 의도를 잘 파악해서 살려주는 페르소나 같은 분"이라고 칭찬하며 왁스의 진가를 다시 한 번 실감케 했다.

올해 데뷔 20주년을 맞은 왁스는 "20주년이 남의 숫자처럼 느껴질 정도로 시간이 빨리 지나갔다. 공연을 미루기도 했었는데 목소리가 싱싱하게 나올 때 노래를 더 많이 하기 위해 많은 준비를 하고 있다"고 20주년 소감과 앞으로의 계획을 함께 밝혔다.

더불어 왁스는 모두의 요청으로 최고 히트곡 중 하나인 '오빠' 무대까지 꾸미며 여전히 아름다운 목소리로 반가운 추억을 선사했다.

한편, 최근 새 디지털 싱글 '집으로 데려다줘'를 발매한 왁스는 라디오 및 예능프로그램 출연 등을 통해 팬들과 만나고 있다.

dh.lee@xportsnews.com / 사진 = M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