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8-22 00:2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맨발의 디바' 켄타X김상균 "JBJ, 해체했지만 멤버들과 잘 지낸다"

기사입력 2018.08.10 14:24



[엑스포츠뉴스 오수정 기자] '맨발의 디바' JBJ 출신 켄타와 상균이 JBJ 멤버들에 대해 언급했다.  

10일 서울 양천구 목동 SBS에서 SBS모비딕 미니연애시리즈 '맨발의 디바'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날 행사에는 JBJ 출신의 타카다 켄타와 김상균, 그리고 배우 한지선, 김홍경, 이경우가 참석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김상균은 JBJ 멤버들에 대한 질문에 "JBJ가 해체가 됐지만 연락을 자주 한다. 최근에 (김)동한이가 솔로로 데뷔를 했는데, 제가 동한이의 태국 팬미팅 때 깜짝 게스트로 가기도 했다. 잘 지내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켄타는 "JBJ 멤버들 중 동한이랑 태현이 형이 너무 기대하고 있다고 말해주더라. 꼭 챙겨봐야겠다고 했다. 저한테 부담을 주기 위한 장난과 진심이 섞여있었던 것 같다"고 말했다.  

'맨발의 디바'는 음악의 꿈을 이루기 위해 나아가고 있는 현재의 스무살 청춘인 하루(켄타)와 준경(상균) 그리고 못다 이룬 음악의 꿈을 품고 머무르고 있는 과거의 백스무살 청춘 연지(한지선)가 시간을 넘어 함께 만들어 가는 판타지 뮤직 로맨스 드라마다.

오늘 (10일) 오후 1시 푹(POOQ)을 통해 선공개 됐고, 오는 11일 밤 12시 15분과 12일 밤 12시 25분에 SBS를 통해 방송될 예정이다.

nara777@xportsnews.com / 사진 = 후너스엔터테인먼트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