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7-03 00:21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김영재, '비밀의 숲2' 캐스팅…조승우X최무성과 호흡 [공식입장]

기사입력 2020.06.30 09:13


[엑스포츠뉴스 박소연 기자] 배우 김영재가 ‘비밀의 숲2’에 출연을 확정, 촬영에 매진했다.

tvN 새 토일드라마 ‘비밀의 숲2’은 검경수사권 조정 최전선의 대척점에서 다시 만난 고독한 검사 황시목과 행동파 형사 한여진이, 은폐된 사건들의 진실로 다가가는 내부 비밀 추적극이다.

김영재는 극 중 대검찰청 형사법제단 부장검사 김사현 역을 맡았다. 사현은 깔끔한 외모와 젠틀함을 지닌, 하지만 다소 세속적인 인물로 검찰의 수사권 사수를 위해 우태하(최무성 분), 황시목(조승우)과 함께 팀을 이뤄 극의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김영재는 데뷔 이래 최근까지 드라마 ‘하이에나’, ‘바람이 분다’, ‘붉은 달 푸른 해’, 영화 ‘미스터 주: 사라진 VIP’, ‘양자물리학’ 등 다수의 작품을 통해 안정적이고 탄탄한 연기력을 인정받아 온 배우다. 얼마 전 종영한 드라마 ‘하이에나’에서는 정직한 성품의 엘리트 판사 윤혁재로 분해 캐릭터를 섬세하게 그려낸 바 있다. 이에 대검찰청 부장 검사로 변신한 ‘비밀의 숲2’에서는 어떤 모습을 선보일지 벌써부터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tvN 새 토일드라마 ‘비밀의 숲2’는 ‘사이코지만 괜찮아’ 후속으로 8월 중 첫 방송될 예정이다.

yeoony@xportsnews.com / 사진=UL엔터테인먼트, 레진엔터테인먼트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