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0-23 10:09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여자농구

WKBL, 2017~2018 올스타전 입장권 판매 시작

기사입력 2017.12.11 15:38


[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 한국여자농구연맹은 11일 14시부터 티켓링크 홈페이지를 통해 '신한은행 2017~2018 여자프로농구 올스타전' 입장권 예매를 실시한다. 

크리스마스 이브인 오는 24일 인천 도원체육관에서 펼쳐질 '신한은행 2017~2018 여자프로농구 올스타전' 입장권은 전 좌석이 지정석으로 운영되며, 좌석은 크게 1층 프리미엄 지정석과 2층 일반 지정석, 3층 일반 지정석으로 판매된다.

1층 프리미엄 지정석은 핑크스타, 블루스타 프리미엄석 8만원(2인 기준), 핑크스타, 블루스타석 3만원으로 판매된다. 프리미엄 지정석 구매자에게는 다양한 간식 제공은 물론 올스타 선수들과 함께하는 프로모션에 우선적으로 참여 할 수 있는 기회도 주어진다. 경기 종료 후에는 올스타 선수들과 기념 촬영이 예정되어 있다.

2층과 3층 일반 지정석은 성인 1만원, 학생 8천원에 입장권을 구매할 수 있다. 특히 가족 단위 팬들을 위해 4인석 이상 구매 시 25% 추가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또한 6개 구단 연고지 팬을 대상으로 한 현장 판매를 실시한다. 사전 현장 판매는 정규리그 경기가 열리는 14일 아산, 15일 용인, 16일 인천, 17일 청주, 18일 부천, 20일 구리의 일정으로 20% 할인 된 가격으로 올스타전 입장권을 구매할 수 있다.

한편 '신한은행 2017~2018 여자프로농구 올스타전'은 WKBL 창립 20주년을 맞이하여 WKBL 리그 최고의 별들뿐만 아니라, 역대 WKBL을 빛낸 스타 선수들과 함께하는 다양한 프로그램이 마련돼 팬들을 맞이할 예정이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