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9-16 14:5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영화

[백상예술대상] 박유천, 영화부문 남자 신인상 수상 '8관왕 등극'

기사입력 2015.05.26 20:33 / 기사수정 2015.05.26 22:04

[엑스포츠뉴스=박소현 기자] 배우 박유천이 무려 여덟번째 신인왕 트로피를 들어올렸다.

26일 서울시 동대문구 회기동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열린 제51회 백상예술대상 영화부문 남자 신인 연기상은 '해무'의 박유천에게로 돌아갔다.

박유천은 '스물' 강하늘, '소셜포비아' 변요한, '강남1970'의 이민호, '쎄시봉' 조복래등 화려한 후보들 사이에서 신인상을 수상했다.

박유천은 "감사하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예전에 TV드라마로 상을 받았는데 첫 영화 '해무'로 좋은 상 주셔서 감사하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이어 "오늘 심성보 감독님 오랜만에 봬서 좋았다. 해무를 하길 잘했다는 생각이 갈 수록 든다. 앞으로 더욱 진심을 담아 연기하겠다. 감사하다"고 소감을 전했다.

박유천은 지난해 '해무'로 한국영화평론가협회상 남자 신인상을 비롯해 대종상영화제, 부산영화평론가협회상, 청룡영화상등 다수의 신인상을 휩쓴데 이어 백상예술대상 신인상까지 접수하며 8관왕의 위업을 달성했다.

박소현 기자 sohyunpark@xportsnews.com

[사진=박유천ⓒ권태완 기자]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