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1-22 17:3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프로야구

KIA "'SNS 논란' 윤완주, 자격정지 3개월 징계"

기사입력 2015.04.09 17:47 / 기사수정 2015.04.09 17:49



[엑스포츠뉴스=나유리 기자] KIA 타이거즈가 올바르지 못한 언어를 사용해 물의를 일으킨 내야수 윤완주에 대해 중징계를 내렸다.
 
KIA는 9일 구단 사무실에서 상벌위원회를 열고 구단 이미지 실추, 프로야구 선수로서의 품위 손상 등을 이유로 윤완주에게 자격정지 3개월의 징계를 결정했다.
 
자격정지 처분에 따라 윤완주는 향후 3개월 동안 경기 출전 및 훈련 등 구단 활동에 일체 참가할 수 없다. 징계 기간 동안 연봉 지급도 중지된다.
 
KIA는 또 이와 같은 일이 재발하지 않도록 전체 선수단 교육을 실시할 계획이다.

나유리 기자 NYR@xportsnews.com

[사진=ⓒ KIA 타이거즈]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