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3-03 23:5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단독] 박보영, '어쩌다 사장' 첫 게스트…조인성·차태현 만났다

기사입력 2021.01.21 17:53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배우 박보영이 조인성, 차태현이 출연하는 ‘어쩌다 사장’의 첫 게스트로 낙점됐다.

21일 엑스포츠뉴스 취재 결과 tvN 예능프로그램 ‘어쩌다 사장’은 강원도 화천에서 촬영을 진행 중이다. 

여기에 박보영이 게스트로 출연해 최근 녹화에 임했다. 박보영은 차태현과 영화 '과속스캔들'에서 부녀 호흡을 맞춘 바 있다. 조인성과도 과거 생일파티에 자리하는 등 친분이 있어 두 사람과 보여줄 시너지에 기대가 모인다.

상반기에 방송하는 '어쩌다 사장'은 어쩌다 사장이 된 조인성과 차태현의 모습을 그린 리얼리티 예능이다. 앞서 두 사람이 슈퍼 사장님으로 변신해 다양한 먹거리들을 판매하는 포맷으로 알려졌다.

이와 관련해 tvN 측은 구체적인 사항에 대해 "현재 기획 중인 단계로 확정되면 알리겠다"라고 전한 바 있다.

'1박 2일', '거기가 어딘데??', '수요일은 음악프로', '서울 촌놈' 등을 연출한 류호진 PD의 새로운 프로그램이다. 연예계 절친 차태현과 조인성이 함께한다는 소식이 알려져 화제가 됐다. 

박보영은 tvN 드라마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 촬영에 매진하고 있다.

khj3330@xportsnews.com / 사진= 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